즐겨찾기+  날짜 : 2022-05-28 오후 05:44:21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원격
검색
속보
;
뉴스 > 경제/사회

찬란한 역사문화도시 대가야 고령의 염원을 담은 “대가야 대종”제작 현장 방문


고령군민신문 기자 / kmtoday@naver.com입력 : 2022년 01월 21일

[고령군민신문=이형동기자] 고령군은 대가야의 자긍심을 고취시키고 찬란한 역사문화를 간직한 대가야 고령의 위상을 높이기 위해 대가야 대종 및 종각 건립사업을 추진중에 있다.

군에서는 21일 사업의 성공적인 추진을 위해 곽용환 고령군수를 비롯하여 담당직원들이 대종 제작사인 성종사(충북 진천군 소재)를 방문하여 대종의 진행상황을 점검하고 현장에서 직접 타종을 하며 대가야 대종 및 종각건립사업의 성공을 기원하였다.

대가야 대종은 지난해 9월 제작하기 시작하여 밀랍 종 모형과 주형제작을 완성한 후 쇳물을 주입하고 이어 거푸집을 제거하여 표면정리 작업, 전문가의 음향평가 등을 거쳐 이날 세상에 첫 선을 보이게 되었다. 무게 2,022관(7.58t), 높이 2.8m, 지름 1.6m로 표면은 대가야 고령의 대표 유적과 출토유물, 군조, 대가야 건국신화의 정견모주 등을 문양화 하였다. 또한 대종은 섬세한 문양과 깨끗한 표면, 부드러운 울림을 만들어 내는데 적합한 ‘범종의 로스트왁스 주조공법’으로 제작되었다. 제작사인 성종사 원광식 대표는 국가무형문화재 주철장으로 경북대종, 달구벌대종, 경주 신라대종, 평창 동계올림픽대종 등 국내 대표 범종을 제작하였다.

대가야 대종은 오는 4월 개최되는 대가야 체험축제에 맞춰 3월 중순경 설치 될 예정이며, 앞으로 대가야 체험축제의 시작을 알리고 연말 제야의 타종식 및 각종 행사 등을 기념하여 타종을 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곽용환 고령군수는 찬란한 역사문화도시 대가야 고령의 위상에 맞게 대가야 시대의 출토 유물과 상징성에 중점을 맞춰 대가야 대종이 탄생하게 되었으며, 향후 주요행사 및 일반인 대상의 타종체험 등 관광명소로 탄생될 수 있도록 “대가야 대종 및 종각 건립사업”의 성공적인 완성을 위하여 끝까지 최선을 다하겠다고 하였다. 이형동기자





고령군민신문 기자 / kmtoday@naver.com입력 : 2022년 01월 21일
- Copyrights ⓒ고령군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오피니언
사설 칼럼 기고
가장 많이본 뉴스
오늘 주간 월간
요일별 기획
문화
생활상식
시뜨락
목련  
기자칼럼
목련  
공연/전시
사회단체
인물 사람들
회사소개 편집규약 윤리강령 개인정보취급방침 구독신청 기사제보 제휴문의 광고문의 고충처리인제도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고령군민신문 / 주소: 경북 고령군 대가야읍 월기길 1
발행인: 이복환 / 대표이사 겸 편집인: 이복환 / Tel: 054-956-9088 / Fax: 054-956-3339 / mail: kmtoday@naver.com
청탁방지담당관: 이복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복환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경북,다01425 / 등록일 :2012년 08월 24일
구독료 납부계좌 : 농협 301-0112-5465-81 예금주 고령군민신문 / 후원계좌 : 농협 301-0112-5465-81 예금주 고령군민신문
Copyright ⓒ 고령군민신문 All Rights Reserved.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6,696
오늘 방문자 수 : 508
총 방문자 수 : 50,980,46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