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20-04-03 오후 02:09:58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검색
속보
;
지면보다 빠른 뉴스
전자신문에서만 만날 수 있는 고령군민신문
·11:00
·21:00
·11:00
··
·11:00
··
·11:00
··
·11:00
··
뉴스 > 기고/칼럼

[김현정 한의사가 들려주는 건강100세]추나요법 건강보험 적용되는 거 아시나요?


고령군민신문 기자 / kmtoday@naver.com입력 : 2019년 12월 16일
오늘은 한의 치료행위 중에 추나요법에 대해 글을 써보고자 합니다.
추나요법이 뭐지? 라고 하는 분들도 계시리라 생각됩니다.

추나요법은 잘못된 생활 습관, 일할 때 반복된 잘못된 자세, 무리한 운동, 교통사고 등으로 통증이 있을 때, 긴장된 근육을 풀어주고, 비틀어진 척추의 정렬, 관절의 불균형을 바로 잡는 한방 수기요법(手技療法)을 말합니다.

통증이 있는 부위에 손가락이나 손바닥을 이용하여 적절한 자극을 주어, 주변 조직을 부드럽게 풀어주면 기혈이 순환되고 근육이 이완됨과 동시에 틀어진 뼈와 관절이 정상적인 구조로 돌아오게 됩니다.
한의원에서 흔히 보았던 두둑 또는 똑 소리를 내며 뼈를 교정하는 것도, 추나요법입니다.

척추가 비뚤어지면, 척추 주변의 근육과 인대들이 서로 나쁜 영향을 주어, 틀어지고, 각종 근골격계 질환의 직접적인 원인이 됩니다.
실제로 인체의 근육과 뼈, 관절이 원래 위치에서 벗어나면, 그 주변 부위에 신경전달과 혈액순환의 문제가 생겨 통증이 발생합니다.

추나요법으로 한의사가 후두하부부터 경추, 흉추, 요추, 골반까지 정렬을 바로 잡으면, 디스크(추간판)와 관절이 받는 압력이 줄고, 근육의 긴장도 자연스럽게 풀리게 됩니다. 따라서 비뚤어진 인체의 구조를 적절히 조절하여, 유연하고 바른 정렬로 만들어, 올바른 기능을 회복하는 것이 추나요법의 목표입니다.

즉, 추나요법을 시행하면, 수술 없이, 근육의 통증과 척추, 관절의 통증을 완화 시킬 수 있습니다. 기혈과 혈액의 순환도 원활해지면서, 몸이 더욱 가벼워지며, 통증이 완화되고, 척추와 관절의 마모도 줄일 수 있습니다.

특히 척추질환, 관절질환과 근골격계 질환에 효과가 좋다고 알려져 있으며
기본적으로 틀어진 척추, 골반, 거북목, 휜 다리, 편두통 그 외 불면 등에도 도움이 되기 때문에, 일상생활에 불편함을 주고, 통증이 심해지기 전에, 추나요법으로 틀어진 골격을 바로 잡아 예방하는 것이 좋습니다.

추나요법은 관절이나 근육을 다루는 치료 방법이기 때문에
교통사고나 운동 중 부상 당한 환자들이 많이 찾는 치료법 중 하나입니다.

추나요법은 2017년 2월부터 2년을 훨씬 넘는 기간 동안 건강보험 시범사업을 거쳤고, 2019년 4월 8일부터 건강보험 적용이 되었습니다. 추나요법은 연간 20회까지 건강보험 적용되며, 20회까지 급여행위기 때문에, 실손보험 적용이 됩니다.

교통사고를 당한 환자들은 교통사고의 정도에 따라 후유증의 정도가 매우 다양합니다. 한방의료기관에서는 한약 복용, 침, 뜸, 부항, 물리치료, 약침 치료, 추나요법 등 다양한 치료 프로그램을 적용하고, 특히 교통사고 후 자동차 보험으로 진료를 할 때는, 치료비의 부담이 없어서, 최근 교통사고 후 한의원을 찾아, 자동차 보험으로 진료를 받는 환자가 많아지고 있습니다.

겨울이 되고 추운 날씨로 인해 덜 움직이고, 운동을 게을리하며, 나쁜 자세로 TV를 보거나, 긴장된 근육을 제대로 풀지 않고, 척추와 관절에 무리가 가도록 일을 하고 있나요?
겨울 되고 일을 하지 않고 쉬는데, 갑자기 없던 통증이 생기셨나요?
혹시 최근에 교통사고를 당하고, 아직도 목과 허리의 통증이 여전하고 두통이 있나요?
예전부터 딱히 많이 아프진 않지만, 여기저기 당기고 불편하여, 나의 척추와 관절은 원래의 제대로 된 구조를 유지하고 있는가 걱정되시나요?

가까운 한의원에 가서 진단받고, 건강보험과 실손보험이 적용되는 추나요법 등의 치료를 받아보시길 권장합니다.



고령군민신문 기자 / kmtoday@naver.com입력 : 2019년 12월 16일
- Copyrights ⓒ고령군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오피니언
사설 칼럼 기고
가장 많이본 뉴스
오늘 주간 월간
요일별 기획
문화
생활상식
시뜨락
기자칼럼
공연/전시
사회단체
인물 사람들
경북지역신문총연합회, 신임 회장에 이유근..
      
농촌지도자 고령군연합회 김상덕 대가야희..
[고령군민신문=고령군민신문기자] 농촌지도자 고령군연합회 김상덕 수석 부회장은.. 
회사소개 편집규약 윤리강령 개인정보취급방침 구독신청 기사제보 제휴문의 광고문의 고충처리인제도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고령군민신문 / 주소: 경북 고령군 대가야읍 월기길 1
발행인: 이복환 / 대표이사 겸 편집인: 이복환 / Tel: 054-956-9088 / Fax: 054-956-3339 / mail: kmtoday@naver.com
청탁방지담당관: 이복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복환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경북,다01425 / 등록일 :2012년 08월 24일
구독료 납부계좌 : 농협 301-0112-5465-81 예금주 고령군민신문 / 후원계좌 : 농협 301-0112-5465-81 예금주 고령군민신문
Copyright ⓒ 고령군민신문 All Rights Reserved.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16,140
오늘 방문자 수 : 14,492
총 방문자 수 : 44,184,8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