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22-08-18 오후 05:13:39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원격
검색
속보
;
뉴스 > 문화/관광

가야금줄은 어떻게 만들어질까? 우륵박물관, 가야금명장이 가야금줄 제작 시연 선보여


고령군민신문 기자 / kmtoday@naver.com입력 : 2022년 07월 01일
[고령군민신문=이상희기자] 고령군 우륵박물관에서 7월 4일부터 29일까지 고령군 가야금명장이 전통방식으로 가야금줄을 제작한다.

가야금은 오동나무로 만들어진 울림통 위에 안족이라는 열두 개의 줄받침과 열두 줄의 가야금줄을 얹은 현악기이다.
가야금줄은 명주실을 꼬아서 만들어지며, 1년 중 건조하지 않고 습기가 많은 7월에만 제작된다. 이번 시연은 전통방식의 가야금줄 제작 모습을 실제로 볼 수 있는 절호의 기회다.


가야금줄은 여러 과정을 거쳐 만들어 진다. 먼저 질 좋은 누에고치에서 생사를 뽑고, 이를 일정한 굵기에 맞춰 한 줄로 단단하게 꼰다. 이때 굵기나 꼬임의 정도에 따라 음색과 강도가 조절되므로 숙련된 기술이 필요하다. 꼬아진 명주실을 소나무방망이에 단단하게 감아 반나절 정도 물에 불린 후 삶는데, 열기로 인해 발생하는 소나무의 송진이 명주실이 풀리지 않게 고정해주는 역할을 한다. 이를 햇볕에 하루정도 말려서 수분을 완전히 제거하면 비로소 가야금줄이 탄생한다.


우륵박물관 전시 관람과 함께 가야금줄 제작 시연을 본다면, 가야금 소리의 비밀을 알 수 있는 특별한 시간이 될 것이다. 제작 시연은 오는 4일∼29일(주말 제외) 9시부터 17시까지며 우륵박물관내 가야금줄제작체험장 앞에서 진행될 예정이다. 이상희기자





고령군민신문 기자 / kmtoday@naver.com입력 : 2022년 07월 01일
- Copyrights ⓒ고령군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오피니언
사설 칼럼 기고
가장 많이본 뉴스
오늘 주간 월간
요일별 기획
문화
생활상식
고령군 농업이 뜬다  
시뜨락
기자칼럼
공연/전시
사회단체
고령소방서, 추석연휴 ′화재안전대책′추진  
2022 고령군 마을평생교육지도자 양성교육 수료식 개..  
경북 보훈단체협의회, 고령군 충혼탑 합동 참배  
인물 사람들
경북도, 우리그릇 전국 공모전 성주에서 처..
경상북도는 이달 12일부터 열흘간 경북도예협회(이사장 김종훈) 주관으로‘우리그릇 .. 
경북이 여름휴가비 50%쏜다...농촌체험관광..
경상북도가 전 국민 파워업 농촌관광지원사업을 8월부터 시작한다. 
회사소개 편집규약 윤리강령 개인정보취급방침 구독신청 기사제보 제휴문의 광고문의 고충처리인제도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고령군민신문 / 주소: 경북 고령군 대가야읍 월기길 1
발행인: 이복환 / 대표이사 겸 편집인: 이복환 / Tel: 054-956-9088 / Fax: 054-956-3339 / mail: kmtoday@naver.com
청탁방지담당관: 이복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복환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경북,다01425 / 등록일 :2012년 08월 24일
구독료 납부계좌 : 농협 301-0112-5465-81 예금주 고령군민신문 / 후원계좌 : 농협 301-0112-5465-81 예금주 고령군민신문
Copyright ⓒ 고령군민신문 All Rights Reserved.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8,410
오늘 방문자 수 : 436
총 방문자 수 : 51,452,26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