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19-10-17 오후 04:03:47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검색
속보
;
지면보다 빠른 뉴스
전자신문에서만 만날 수 있는 고령군민신문
·15:00
·21:00
·20:00
뉴스 > 문화단체

고령군 향토문화유산 지정 고시

향토문화유산 지정 및 도지정문화재 승격, 정비사업 추진 등
고령군민신문 기자 / kmtoday@naver.com입력 : 2019년 10월 05일

고령군은 향토문화유산을 체계적으로 보존·관리하여 지역문화발전에 기여하고 후세에 전승, 보존하고자 향토문화유산 지정 및 도지정문화재 승격, 정비사업 추진 등을 한다고 밝혔다.

고령군은 2012년에 10건의 유형유산을 지정하여 보존·관리하고 있었으며, 그동안 보존·관리를 위해 보수 정비공사 및 기록화사업 등을 추진하였다. 이번에 지정하는 4건의 유형유산은 문화재적 가치가 있는 유산과 향토의 역사와 예술, 학술적 가치가 있는 유형의 자료, 향토문화재로서 보존가치가 있는 유산, 향토문화, 토속, 풍속 등을 연구하는데 필요한 자료 등의 유형유산(유물, 유적)을 대상으로 21건을 신청을 받았으며, 문화재 관계전문가의 현장 조사 및 향토문화유산보호위원회의 심의를 걸쳐 역사와 예술, 학술적 가치가 있고 보존상태가 양호한 유산을 선정하였다.

지정된 향토문화유산으로는 양천최씨학곡공파학매정종중의 학매정(鶴梅亭)과 여주이씨문순공파고양군후예대종중의 반곡재(盤谷齋), 성주이씨문열공파운교종중의 율수재(聿修齋), 절강시씨대종회의 염수재(念修齋)가 지정 고시되었다.

그동안 고령군에서는 향토문화유산을 대상으로 역사적․건축적․학술적 가치가 뛰어난 건조물을 체계적으로 보존․관리하기 위한 기록화사업을 실시하였으며, 매년 2~4건의 향토문화유산을 보수정비하고 있다. 향후 역사와 예술, 학술적 가치가 큰 향토문화유산을 선정하여 도지정문화재로 승격을 추진하고자 하고 있다.

곽용환 고령군수는 향토문화유산은 선조들의 삶의 지혜가 담겨 있고 역사를 그대로 보여주는 소중한 자산으로 앞으로 지속적이고 효율적인 보존 관리를 통해 소중한 문화유산을 지켜 나갈 수 있도록 더욱 더 노력하겠다고 하였다.


학매정(鶴梅亭), 반곡재(盤谷齋), 율수재(聿修齋), 염수재(念修齋) 지정 고시


◦ 학매정(鶴梅亭) [고령군 향토문화유산 유형유산 제11호]

학매정은 1928년에 학곡(鶴谷) 최원(崔源)과 매헌(梅軒) 최여설(崔汝契) 부자를 추모하기 위해 건립한 양천 최씨의 재사이다. 다듬은 화강석 초석을 사용하여 격을 높이고 원기둥과 사각기둥 구분하여 사용하는 등 공을 들여 건축된 건물이다. 가구 구조는 5량가로 대량과 포대공 형식으로 결구된 종대공이 특히 눈에 띤다. 맨 좌측 칸에 온돌방을 뒤로 물리고 그 앞 큰 마루공간을 두고, 2칸 대청 뒤쪽에 쪽마루 안쪽으로 툇마루를 배설한 공간 구성이 주목된다. 출입문인 추모문의 누마루 형식도 이채롭고, 사당을 별도의 공간을 이루며 배치한 것도 주목된다. 건립 당시의 상량문(戊辰년, 1928)과 중수기(庚午年, 1930)가 있으며, 원형이 유지되고 보존상태가 양호하여 향토문화유산으로 지정한다.

 

◦ 반곡재(盤谷齋) [고령군 향토문화유산 유형유산 제12호]

반곡재는 역사적인 인물인 안동장군 이미숭(李美崇, 1346~?)을 기리기 위해 1946년에 건립한 재사이다. 이미숭은 포은 정몽주의 문인으로 고려 말 북쪽의 오랑캐와 남쪽의 왜구를 물리치는데 많은 전공을 세워 안동장군에 올랐다. 이성계가 조선을 건국하자 미숭산을 근거지로 삼아 항거하였으나 뜻을 이루지 못하고 순절하였다고 한다.
정면 3칸, 측면 1.5칸의 전퇴 건물로, 2칸 온돌방과 1칸 마루로 구성되어 있다. 마루 위쪽으로 충량에 외기를 내어 측면을 전통적으로 가구하고 마루 뒤쪽으로 영정을 모신 벽감을 설치한 부분이 주목된다. 건물 양식은 근대기 모습이나 우측 마루의 배면에 영정을 모시기 위해 마련한 공간이 특이하며, 보존상태가 양호하여 향토문화유산으로 지정한다.

 

◦ 율수재(聿修齋) [고령군 향토문화유산 유형유산 제13호]

율수재는 성주인 이수인(李守認)을 추모하고 문중의 화합을 위해 1920년에 건립한 재사이다. 3량 가를 측량으로 이용하여 외기를 얹고 팔작지붕으로 구성한 가구는 이 지역에서 종종 보이는 수법으로 지역적 특성을 잘 보여준다. 건립 당시의 모습을 비교적 잘 간직하고 있으며, 보존상태가 양호하여 향토문화유산으로 지정한다.

 

◦ 염수재(念修齋) [고령군 향토문화유산 유형유산 제14호]

염수재는 임진왜란 때 명나라 장군으로 출병하였다가 조선으로 귀화한 시문용(施文用,1572~1643)을 기리기 위해 1839년 건립한 절강 시씨 재사이다. 정면 5칸, 측면 1.5칸 크기의 재실과 사당이 별도의 공간을 이루며 배치한 보기 드문 형태이다. 재실의 가구는 3량가로 완만하게 굽은 대들보 위에 원형 판대공을 올리고, 기둥 위에는 연화를 새긴 앙서를 올린 초제공 형식이다. 조선 후기 양식을 잘 간직한 건물로 만곡재 대들보와 대청 중앙 칸 배면의 창호 등은 상당한 공력을 엿보게 한다. 건립 당시의 원형이 잘 유지되고 있으며, 보존상태가 양호하여 향토문화유산으로 지정한다.

이현주 기자



고령군민신문 기자 / kmtoday@naver.com입력 : 2019년 10월 05일
- Copyrights ⓒ고령군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Tags : 학매정 반곡재 율수재 염수재 고령군 문화유산
 
오피니언
사설 칼럼 기고
가장 많이본 뉴스
오늘 주간 월간
요일별 기획
문화
생활상식
보험 용어해설  
시뜨락
소망  
기자칼럼
칼럼)서재일박사의 커피이야기3  
공연/전시
사회단체
경상북도생활원예경진대회 3관왕, 우수한 성과 거둬  
농인과 함께하는 수어나들이  
『제4회 대가야왕릉 헌다례 및 가을차회』행사 개최  
인물 사람들
농촌지도자 고령군연합회 김상덕 대가야희..
[고령군민신문=고령군민신문기자] 농촌지도자 고령군연합회 김상덕 수석 부회장은.. 
경북 한우경진대회‘경산우’ 부문 장려상 ..
[고령군민신문=고령군민신문기자] 고령군이 영천시 영천강변공원에서 지난 3일 열린.. 
회사소개 편집규약 윤리강령 개인정보취급방침 구독신청 기사제보 제휴문의 광고문의 고충처리인제도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고령군민신문 / 주소: 경북 고령군 대가야읍 월기길 1
발행인: 이복환 / 대표이사 겸 편집인: 이복환 / Tel: 054-956-9088 / Fax: 054-956-3339 / mail: kmtoday@naver.com
청탁방지담당관: 황승훈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성관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경북,다01425
Copyright ⓒ 고령군민신문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
마케팅 담당자: 이준혁 (010-2505-0430)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127,772
오늘 방문자 수 : 76,420
총 방문자 수 : 24,374,74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