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19-12-06 오전 10:52:43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검색
속보
;
뉴스 > 추천맛집

추천맛집-밥도둑이 여기에 있었네 `휴게소 맛 집`

갈치조림, 안동간고등어 조림/구이, 청국장, 동태탕 인기
대형주차장 완비, 단체회식 환영

고령군민신문 기자 / kmtoday@naver.com입력 : 2019년 11월 04일


30년전통 안동간고등어 구이, 청국장, 재래식 된장, 양푼이동태탕, 섞어탕, 동태해물전골…. 
메뉴만 들어도 입맛이 당기는 소소한 맛 집이 우리 지역에 있어 미식가들의 발길을 사로잡고 있다.
고곡리 알림로타리에서 쌍림면 사무소 방향으로 가다보면 우측에 S·OIL주유소가 있다. 주유소 바로 직전에 주유소와 나란히 위치한 ‘휴게소 맛 집(대표 김기양)’이 바로 오늘의 추천 맛 집이다.

이곳 휴게소 맛 집은 고령사람 뿐만 아니라 고령을 찾는 관광객들에게 집으로 손꼽히고 있다. 식당에 도착하면 대형주차장부터 마음에 쏙 든다. 요즘 주차를 하기가 쉽지 않은 식당가들이 많다 보니 더 더욱 각광을 받고 있다.
이렇다보니 단체식사나 회식 장소로도 많이 안성맞춤이다. 그래서 이곳 휴게소 맛집은 전국 관광버스 기사라면 모르는 사람이 없을 만큼 유명한 추천 맛 집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때문에 주말이면 관광객들로 줄을 잇고 있다.

편리한 주차에 버금가는 홀과 방이 겸비되어 있으며, 음식 맛은 또 한 번 손님들의 입맛을 사로잡는다. 언제나 반갑게 찾아오는 손님들로 북적이는 데는 그만한 이유가 있는 법. 맛깔스럽게 차려져 나오는 밑반찬에서부터 남녀노소 불문하고 누구나 맛있게 즐길 수 있는 인기 메뉴 하나하나가 다 감칠맛난다는 손님들의 호평이다.
특히 30년 전통 안동간고등어 요리는 그야말로 섬섬한 맛이 안동간고등어 그 전통의 깊은 맛을 그대로 지니고 있어 밥도둑이 따로 없다. 어디 이뿐일까 구수한 시골집 어머니의 손맛을 그대로 담은 전통 청국장 또한 언제 먹어도 또 먹고 싶은 메뉴 중의 하나다.
그리고 예로부터 동태하면 속초 동태가 단연 으뜸인데 속초 동태를 재료로 하는 양푼이 동태탕은 맛과 양, 두 마리 토끼를 다 잡는다. 그러고 보면 이곳 ‘휴게소 맛 집’은 그야말로 재대로 된 알짜배기 맛 집인 셈이다.

이젠 모르는 사람이 없을 만큼 손꼽히는 맛 집으로 유명한 ‘휴게소 맛집’, 고령을 방문하는 관광객은 꼭 찾는 맛 집, 각각 입 맛 대로 골라먹어도 어느 것 하나 빠지는 것 없이 맛있는 집. 이렇듯 수식어가 많다.

“우리 집을 찾는 손님들이 맛있는 음식을 먹고 좋은 에너지 듬뿍 받아서 더 건강하시고 행복하시면 그게 바로 제 보람이지요” 묵묵한 미소로 손님을 맞이하는 김기양 대표의 긍정적인 에너지와 따뜻한 마음까지 전달되는 맛 집, 이곳 휴게소 맛 집은 넉넉한 가을마당처럼 언제나 찾아오는 손님들에게 행복한 식사를 할 수 있도록 음식 맛으로 보답하고 있다. 건강한 밥상으로 미각의 행복을 더하고 싶다면 이곳 휴게소 맛 집을 찾으면 그 해답이 있다.

예약문의: 054-955-7108 / 010-3804-8526
위치: 고령군 쌍림면 대가야로 819 (고곡리 893)


고령군민신문 기자 / kmtoday@naver.com입력 : 2019년 11월 04일
- Copyrights ⓒ고령군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오피니언
사설 칼럼 기고
가장 많이본 뉴스
오늘 주간 월간
요일별 기획
문화
생활상식
시뜨락
기자칼럼
공연/전시
사회단체
화암초등학교 총동창회 회장 이·취임식 및 송년의 밤..  
제10대 (사)대한노인회 고령군지회 나종택 회장 취임..  
사랑의 김장 나눔으로 이웃 사랑 훈훈  
인물 사람들
기획시리즈2-목조주택의 특장점
은퇴 이후 66.3%가 전원생활을 꿈꾼다. 그리고 그들이 가장 선호하는 주택은 나무로 .. 
성산 품바팀 `경상북도 평생학습박람회` 인..
고령군(군수 곽용환)은 지난 10월 4일부터 6일까지, 3일간 의성군에서 개최된 ‘제7회.. 
회사소개 편집규약 윤리강령 개인정보취급방침 구독신청 기사제보 제휴문의 광고문의 고충처리인제도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고령군민신문 / 주소: 경북 고령군 대가야읍 월기길 1
발행인: 이복환 / 대표이사 겸 편집인: 이복환 / Tel: 054-956-9088 / Fax: 054-956-3339 / mail: kmtoday@naver.com
청탁방지담당관: 황승훈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성관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경북,다01425 / 등록일 :2012년 08월 24일
Copyright ⓒ 고령군민신문 All Rights Reserved.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183,621
오늘 방문자 수 : 81,907
총 방문자 수 : 31,926,488